주뉴욕총영사관에서 알려드립니다.

 

   5.25 미니애폴리스 흑인 George Floyd 사망에 따른 관할지역에서 과격한 시위가 6.2부터 완화되는 가운데, 6.4 오후 뉴욕 브루클린에서 개최된 추도 집회에 5천여명 이상이 참가하고맨해튼브롱스 지역 등에서도 시위가 있었으나비교적 평화적으로 진행되었으며여타 관할지역(뉴저지펜실베니아코네티컷델라웨어)에서도 시위가 평화롭게 개최되었습니다.

 

1. 관할지역 시위 동향 및 당국 대응

 

 (뉴욕시/)

 

   6.4 뉴욕시 맨해튼브루클린브롱스 등 지역에서 개최된 여러 집회 및 시위는 비교적 평화적으로 진행되었으나다만 통금시간 저녁 8시 이후 강제 해산 과정에서 통금 위반 등을 이유로 시위자 수십명이 체포됨.

 

   특히, 6.4 오후 브루클린 Cadman Plaza에서 개최된 Geoge Floyd 추도 집회에는 Floyd 남동생이 참여한 가운데, 5천여명 이상이 참여하는 대규모 집회 이후 브루클린 다리를 거쳐 맨해튼으로 평화적 행진이 진행됨.

 

    - 동 집회에는 드블라지오 시장 내외를 비롯하여연방하원의원(하킴 제프리니디아 벨라즈퀘즈이브테 클라크뉴욕시(공익옹호관감사원장브루클린 보로장등 주요 인사들이 참석함.

 

   뉴욕주 버팔로 지역 시위에서 경찰관이 75세 남성을 밀쳐땅바닥으로 넘어지게 한 바머리에서 출혈이 보이는 동영상이 공개되었고뉴욕시 통금 이후 시위 강제 해산 과정에서 뉴욕 경찰의 과잉 대응 사례가 나오면서 경찰의 공세적 대응에 대한 비난이 보다 거세어짐

 

    - 뉴욕타임즈는 6.5자 뉴욕은 시위자들을 보호하여야 한다는 제하의 사설을 통해시위 현장에 참여하는 시민들의 권리가 존중되어야 함에도 불구시위자들을 대상으로 경찰이 적절한 통제가 없이강압적 대응을 하고 있다면서 뉴욕 경찰과 이를 옹호하는 드블라지오 뉴욕 시장을 비판함.

 

    - 쿠오모 주지사는 6.5 기자회견을 통해버팔로 지역 해당 경찰의 행위가 공격적이며 경악스럽다고 하고해당 경찰관들이 현재 정직 처리되었으며주 검찰이 관계 규정에 따라 신속히 조사를 하도록 하였다고 함나아가경찰의 불필요한 공격적인 행위가 이제는 반드시 중단되어야 하며이러한 진보적 개혁에 뉴욕이 앞장서 나가야 한다고 함.

 

 (뉴저지)

 

   6.4 뉴저지주에서는 청소년 4명이 조직한 것으로 알려진중부 Scotch Plains에서 Westfield까지 행진하는 시위에 1천여명이 참여하여 평화롭게 진행되었으며, Ocean City Linden City에서도 평화적인 시위가 있었음.

 

 (펜실베니아)

 

   6.4 오후 Pittsburgh시에서 수백명이 평화로운 시위에 참여하였고이는 저녁 6시쯤 아무런 사고 없이 평화롭게 진행됨.

 

   울프 주지사는 6.4 기자회견에서 George Floyd를 위한 묵념의 시간을 가진 후경찰 등 법 집행기관의 개혁 계획을 밝히고무력 사용 기준 등에 관한 경찰 훈련 과정의 재검토 계획 등을 발표함.

 

 (코네티컷델라웨어)

 

   6.4 시위가 평화적으로 진행된 것으로 알려지며특이 사항은 없음.

 

   다만, 6.5 오후 6시 델라웨어 주도 윌밍턴에서 대규모 시위가 예정되어 있고오늘부터 주말을 거쳐 델라웨어 및 코네티컷 곳곳에서 시위가 있을 예정임.

 

 (주별 통금 조치 현황)

 

   6.5 밤 뉴욕주에서는 뉴욕시콜로니버팔로뉴저지주에서는 애틀랜틱 시티펜실베니아주에서는 필라델피아시델라웨어주에서는 도버시에서 통금조치를 시행중임.

 

2. 동포 피해 현황

 

   6.5 15시 현재추가 파악된 동포 피해 현황은 없음

 

 

 

 

주뉴욕총영사관에서 알려드립니다.

 

    5.25 미니애폴리스 흑인 George Floyd에 대한 과잉진압 사망 사건 이후시일이 경과하면서 시위 양상이 과격해지고 있는 바6.1 밤 뉴욕시 맨해튼 중부브롱스 지역에서 광범위한 상가 점포 파손 및 약탈 행위에 대해드블라지오 뉴욕시장은 6.2 기자회견을 갖고 뉴욕시 야간 통금조치를 6.7까지(매일 오후 8~익일 5연장하고약탈을 범죄 행위로 규정강력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했습니다.

 

    뉴욕시를 제외한 여타 지역(뉴저지펜실베니아델라웨어 등)에서는 주말과는 달리 큰 폭력적 시위는 없었던 것으로 보도된 바6.2 15시 현재 한인 동포의 추가 피해는 확인되지 않고 있음.

 

1. 관할지역 시위 동향 및 당국 대응

 

  (뉴욕주)

 

   6.1 뉴욕시 맨해튼브루클린퀸즈스테튼아일랜드브롱스 등 5개 보로(borough)에서 항의 시위가 개최되었으며야간 통금(당일 오후 11~익일 오전 5조치에도 불구평화적 시위가 밤이 되면서 맨해튼 중부브롱스 등을 중심으로 상점 파손 및 약탈이 광범위하게 발생함.   

 

    - 시위 초기 NYPD 고위 관계자가 워싱턴스퀘어 인근에서 시위대와 함께 한쪽 무릎을 꿇고팔짱을 끼는 등 평화적인 모습으로 시작됨.

 

    - 11시 통금 시간이 다가오면서 맨해튼 중부 상가 및 브롱스 지구에서 수십명이 가담한 약탈이 시작되어헤럴드스퀘어 메이시 백화점을 비롯, 5번가 유명 브랜드 상점 유리창을 깨고의류핸드폰 등 각종 물품을 훔쳐 달아남.

 

    - 6.1 시위에서 일일 최고 수준인 700명이 체포된 바 지금까지 총 2천여명이 경찰에 체포되었으며, 50여명의 경찰관이 상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짐.

 

   (뉴욕시 대응드블라지오 뉴욕시장은 6.2 오전 브리핑을 갖고상기 맨해튼 중부와 브롱스 지역에서의 약탈 행위경찰관 공격 행위를 용납될 수 없는 행위라고 하고, 36천명의 뉴욕경찰과 함께 이러한 폭력 행위를 방지하기 위해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하면서 시민단체목사노조 등 지역사회 지도자들도 평화적인 시위가 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주기를 당부함

 

    - 뉴욕시는 통금 조치를 6.7까지 매일 오후 8시에서 익일 오전 5시까지로 연장키로 함

 

   (뉴욕주 대응쿠오모 주지사는 6.2 브리핑에서뉴욕시에서 6.1 발생한 약탈 행위는 시위가 아닌 명백한 범죄행위라고 하고평화적인 시위를 해줄 것을 당부하는 한편, 6.1 뉴욕시 경찰당국이 제대로 역할을 하지 못해 약탈 방지에 실패하였다며 뉴욕시에 대한 불만을 표시함.

 

    - 드블라지오 시장이 주 방위군 배치가 필요하지 않다는 입장을 보인 것에 대해 쿠오모 주지사는 주 경찰력과 주 방위군(13천명)을 지원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함.

 

   (통금 조치뉴욕주는 지역별 일시는 다르나뉴욕시를 비롯하여알바니버팔로시라큐스로체스터가 통금 조치를 시행중임.

 

 (뉴저지주)

 

   6.1 뉴저지주에서는 애즈버리파크(Asbury Park), 벌링턴 남부지역에서 시위가 벌어졌으며특히 애즈버리파크 시위는 초기 경찰관이 시위자들에게 한쪽 무릎을 꿇는 모습을 보이는 등 평화롭게 시작되었으나통금 시간(20:00)을 지나고 21:30경 잔존 시위자 200여명을 강제 해산시키는 과정에서 돌 투척 등 충돌이 있어수명이 체포되고 경찰관 한명이 다친 것으로 알려짐.

 

   (통금 조치트렌톤애틀랜틱 시티에서 통금 조치를 시행중임.

 

 (펜실베니아주코네티컷주델라웨어주)

 

   (시위 동향) 6.1 시위가 여러 지역에서 산발적으로 개최되었으나대체로 평화적으로 진행된 바폭력 사태 등 특이사항은 보도되지 않고 있음.

 

   (당국 대응펜실베니아주 Tom Wolf 주지사는 6.1 저녁 시위 과격화에 대응하기 위한 재난 비상 사태 선포 지역에 기존(5.30)의 필라델피아피츠버그돌핀 카운티 지역외에 에리델라웨어 및 몽고메리카운티를 추가한다고 발표함.

 

   (통금 조치펜실베니아주(필라델피아피츠버그), 델라웨어주(도버통금조치 시행중임.

 

2. 동포사회 피해 현황

 

   6.2 15시 현재 뉴욕시 등 관할지역에서 한인 동포의 추가 피해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인 업체들을 무료로 한인회 웹사이트에 등록하여 드립니다. DelKorean 2018.03.09 1500
36 [한식진흥원] 2020 해외 한식당 한국적 이미지 물품지원 사업 file DelKorean 2020.07.02 11
35 뉴욕 총영사관 코로나 19 공지사항(6.1~6.30) DelKorean 2020.07.02 5
34 (주뉴욕총영사관)미주노선 항공운항 현황(6월4주차) DelKorean 2020.07.01 31
33 2020 미주지역 온라인 평화통일 문예공모전 file DelKorean 2020.06.03 16
» (주뉴욕총영사관) 미니애폴리스 흑인 사망 관련 관할지역 시위 동향 DelKorean 2020.06.02 185
31 코로나 관련 공지 (5/1~5/29) DelKorean 2020.06.01 13
30 (주뉴욕총영사관) 미니애폴리스 흑인 사망 관련 관할지역 시위 동향(6.1) DelKorean 2020.06.01 16
29 (주뉴욕총영사관)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 경찰 과잉진압으로 인한 시위확산에 따른 안전 유의 당부 DelKorean 2020.05.29 78
28 뉴욕한국문화원 "강강술래" 라이브 비디오 공연(5월29일 10:30am) DelKorean 2020.05.28 12
27 한인회 단체 구매 - 델라웨어 주립공원 연간 패스 file DelKorean 2020.05.20 76
26 (주뉴욕총영사관)주뉴욕총영사관의 사전 전화 예약제 실시 안내 file DelKorean 2020.05.13 249
25 국가 과학 기술 연구회 - 온라인 해외채용설명회 (접수기간 5월 24일 마감) file DelKorean 2020.05.12 47
24 재외동포재단 사업 - 2020 세계 한인 차세대 대회 참가자 모집 안내 / The 23rd Future Leaders' Conference file DelKorean 2020.05.11 162
23 (주뉴욕총영사관)국적신고 온라인 신청 관련 안내 file DelKorean 2020.05.01 13
22 코로나 관련 공지(4.1 ~ 4.30) file DelKorean 2020.04.23 30
21 (주뉴욕총영사관)해외 입국자 중 격리면제자에 대한 입국절차 안내 file DelKorean 2020.04.13 338
20 (주뉴욕총영사관)미국발 내국인 및 장기체류 외국인 입국 3일 이내 진단검사 실시 DelKorean 2020.04.13 99
19 (주뉴욕총영사관)「Stay Strong」릴레이 캠페인 참여 안내 file DelKorean 2020.04.03 216
18 (주뉴욕총영사관)임시생활시설 입소 대상자(단기체류 외국인) 예외 관련 안내 file DelKorean 2020.04.03 214
17 (주뉴욕총영사관)민원실 운영 잠정 중단(폐쇄)및 전화 민원상담 전환 안내 file DelKorean 2020.04.02 131
CLOSE